MBTI 검사 결과 : 성격 유형, 그리고 MBTI 활용 방법

MBTI 검사 결과 : 성격 유형, 그리고 MBTI 활용 방법

반응형

MBTI 검사유형
MBTI 성격유형검사

 

들어가며

 

MBTI 검사 해 보신 적 있으신가요? 저희 회사를 포함해서 많은 기업체들은 직원들의 성격유형을 파악하는 데 MBTI 검사를 많이 활용하는 것 같습니다. 저도 한 번 해 본적이 있는데, 저는 INTP 유형이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이 성격평가 도구는 굉장히 널리 사용되고 있는데, 에너지의 흐름 / 정보를 인식하는 방법 / 의사결정을 하는 방법 / 실제 행동을 하는 방식을 크게 두 가지 카테고리로 분류함으로써 사람의 성격 유형을 열 여섯 가지로 구분하는 도구입니다.

 

MBTI  검사결과가 의미하는 것은?

 

네 개의 문자 코드 (E/I), (S/N), (T/F), (J/P) 로 이루어진 성격코드로 나누어지게 되는데, 각각의 코드가 의미하는 바는 다음과 같습니다.

 

1. 에너지의 흐름

 

첫 번째 문자는 에너지의 흐름이나 주의의 초점이 외부를 향하는지 내면을 향하는지를 구분하는 척도라고 합니다. 외향적 (E) 인 사람들은 외부 사건과 사람들에 의해 자극되고, 자기 감정을 표현하는 데 늑숙하다고 합니다. 대화를 좋아하고, 여러 사람의 모임 속에서 잘 적응한다고 합니다.

내향형 (I) 인 사람들은, 내면을 살펴보고, 사색과 성찰 등을 더 좋아하는 경향이 있다고 합니다. 감정을 드러내지 않고, 혼자 일하는 것을 더 좋아한다고 하는군요.

 

2. 정보를 인식하는 방법

 

두 번째 문자는 우리가 새로운 정보를 인식하는 방법을 나타내는 코드입니다. 감각적 (S) 인 사람과 직관적 (N) 인 사람으로 나뉘어집니다.

 

감각적인 사람은 오감을 사용하여 세상을 해석합니다. 객관적 사실과 경험을 중시하는 스타일이라고 합니다.

 

직관적인 사람들은 직감과 감정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상상을 통해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고 합니다. 생각이 빠르게 점프를 해서, 직관적인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이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다고 하는군요.

 

3. 의사결정을 내리는 방법

 

세 번째 문자는 의사결정을 내리는 방법을 나타내는 코드입니다. 감정형 (F) 과 사고형 (T) 로 나눌 수 있다고 합니다. 사고형의 사람들은 객관적인 기준과 논리를 바탕으로 의사결정을 합니다. 객관적인 사실과 정확하고 올바른 정보에 근거하여 결정하는, 공학계열에 어울리는 스타일이라고 볼 수 있겠군요.

 

감정형은 다른 사람들의 감정, 화합의 정도 등을 고려하여 의사결정을 한다고 합니다. 다른 사람의 기분을 살피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논리적으로 옳고 그름보다는 모두가 동의하거나 최소한 배제되지 않는 의사결정을 선호하는 경향이 있다고 합니다.

 

4. 세상을 대하는 방식

 

마지막 문자는, 행동 양식이나 세상을 대하는 방식에 관한 분류입니다. 판단형 (J) 과 인식형 (P) 으로 나뉜다고 하는군요.

 

판단형의 사람은 철저한 계획과 의도에 의해서 체계적으로 행동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합니다. 목적 지향적이고 스케줄을 중요시하는 관리자형의 사람이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이와 반대로 인식형의 사람은 계획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융통성을 발휘할 수 있다는 입장이고, 철저한 계획보다는 상황에 따라 적응적으로 행동하는 것을 더 선호하는 타입입니다.

 

내 MBTI 유형은?

 

저는 INTP 형으로, 논리적인 사색가형이라고 하는군요. 내향형이면서 직관형이고, 하지만 감정적으로 의사결정하지는 않고, 철처한 계획의 이행보다는 상황에 맞게 계획을 수정하는 것을 좋아하는 타입이라고 진단되었는데, 대략 맞는 것 같습니다.

 

사교적이지 않고 다른 사람과 쉽게 친해지거나 대화를 아주 즐기는 성격이 아니라는 점에서, 내향형이라는 진단에 공감이 갑니다.

 

생각이 이리저리 막 점프해서, 경우에 따라서는 다른 사람들이 잘 이해하지 못하는 구석도 있는 것 같습니다. 이런 점에서 직관형이라는 진단에 수긍이 가는 것 같고요.

 

동시에 T 형인데... 감정에 휩쓸려서 의사결정 하지 않는 스타일이고, 멘붕에 잘 빠지지 않고, 논리에 맞게 의사결정 하는 걸 최우선으로 하는 직업에 있다 보니 더더욱 그런게 아닌가 싶습니다.

 

하지만 계획을 수립하는 데는 좀 취약해서, 사전에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상황을 다 예상하고 플래닝 하는 것을 힘들어 하는 스타일입니다. 대신에 그때그때 상황을 진단/평가해서 계획을 유연하게 수정하는 것에는 조금 능숙하다고 자평합니다. ^^

 

 

마치며

 

MBTI 검사결과는 좋고 나쁜게 있다기보다는 사람의 특성을 잘 이해하고 강점과 약점에 맞게 업무를 할당하거나 의사소통 하는 데 활용이 가능한 지표라고 합니다. 다른 사람의 MBTI 를 잘 이해하면 그 사람에게 적합한 업무가 무엇인지 판단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겠지요.

 

새해에는 함께 일할 주위 사람들에게 MBTI 프로필을 물어 보아야겠습니다. 그리고 저의 MBTI 프로필을 알았으니 강점을 살리고 약점을 커버하는 방향으로 업무를 수행할 전략을 짜 보아야 되겠네요. ^^

 

예전에는 안 그랬는데, 요즘은 성격 검사나 심리 상담 쪽으로 관심이 많이 생기고 있습니다. 기회가 된다면 또 다른 유형의 성격 검사를 받아 보고 싶다는 생각도 드네요. 제 자신을 좀 객관적으로 이해하고 발견하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댓글(7)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