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탐방 : 수원여행 기록 : 화홍문갈비 (엄청 맛있는 소양념갈비 맛집)


지난 번 포스팅한 해우재 구경을 마치고, 점심을 먹으러 갔습니다. 수원에 왔으니 수원갈비를 먹어야겠죠. 검색을 해보니 연무대 근처에 "화홍문 갈비" 라는 곳이 평이 좋았습니다. 사실 선택의 기준이 딱히 없었죠. 소갈비에 대해 뭘 알지를 못하니까... 그냥 깔끔해 보이는 곳으로 선택해서 고고.

해우재 갔다가 화홍문갈비로


들어가는 입구를 찍어놓은 게 없어서, 네이버 거리뷰를 좀 차용했습니다. 한 건물을 통째로 쓰고 있었고, 주차장도 꽤 넓고 좋았습니다. 2층에 로비가 있었는데, 계단으로 올라갈 수도 있고 엘리베이터를 사용할 수 도 있었습니다. 시설 면으로는, 보통의 고깃집과는 달리 아주 고급스럽게 잘 되어 있었습니다.

출처 : 네이버 지도 거리뷰


홀도 넓고, 서빙하시는 분들도 정말 친절했습니다. 아기도 이뻐해 주시고요. 가격은 소갈비라 조금 쎘지만, 모처럼만의 여행이니 맛있게 먹었어요. 주말이었는데 점심시간이 지나서 그런지 손님은 우리밖에 없었습니다. 우리 가족이 들어가고 나서 두 팀인가 더 왔어요. 우리가 손님을 몰고 다니는 느낌이네요. ^^

양념갈비정식 1인분에 23,000 원이었는데 2인분 먹고, 고기가 아쉬워서 양념갈비 하나를 더 시켰습니다. 40,000 원. 차라리 처음부터 양념갈비 두 개를 시키고 식사를 추가하는게 조금 더 나을 뻔했다고 서빙하시는 분이 귀띔해주시더군요. 아쉬웠지만, 다음부턴 그렇게 주문하기로 하고... ^^

직접 구워 주셔서 편하게 먹을 수 있었어요. 추가 반찬도 요청하면 잘 가져다 주시고. 처음 먹어본 수원갈비였는데, 기대 이상으로 괜찮았습니다.

사진 찍어 놓은게 별로 없네요. 제가 맛집 블로거는 아니니까, 그냥 구경한다 생각하고 보시면 될 거 같습니다. ^^

기본 상차림.


반찬도 꽤 가짓수가 많았어요. 잡채, 겆절이, 각종 나물, 홍어무침, 단호박, 감자샐러드 등등. 감자샐러드 맛있었어요. 저 위에 뿌려진 달콤한 소스가 무엇인지 궁금했는데 물어 보진 못했음.

양념갈비

고기야 고마워


숯불에 구워먹는 양념갈비 맛이 일품이었어요. ^^ 아내는 입에서 녹는다고 표현하네요. 단맛과 짭짤한맛이 적당히 잘 어우러졌고... 살코기와 마블링도 적절히 잘 배어 있어서 질기지 않고 부드러운 식감이 많이 기억에 남는 고기였습니다.

댓글(1)

  • EJDaddy
    2021.06.14 16:08

    갈비 마블링이 너무 좋네요.

Designed by JB FACTORY